「難聽

잘 들리지 않는 소리, 난청

제 때 치료하지 않으면 고통이 평생 지속 될 수 있습니다.

제 때 치료하지 않으면 고통이 평생 지속 될 수 있습니다.

소리를 30dB이상 듣지 못하는 난청

소리가 우리 귀에 들리기까지 많은 과정이 필요합니다. 소리가 생겨나면 외이와 중이기관으로 소리가 전달됩니다.
내이기관에서는 소리를 감지해 소리 신호를 전기 신호로 바꿉니다. 바뀐 신호는 신경로를 통해 중추 신경으로 전달됩니다.
뇌에서 신호를 인지해야 비로소 소리를 느낄 수 있는 것입니다.

만약 위의 과정 중 단 하나라도 문제가 생긴다면 소리가 잘 들리지 않을 수 있습니다.
들리는 정도는 문제가 발생한 부위나 중한 정도에 따라서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대개 소리를 30dB이상 듣지 못할 때를 병적인 상태로 봅니다.
이것이 난청입니다. 난청은 소리 전달 경로 이상으로 생기는 전음성 난청, 달팽이관이나 청신경의 이상으로 생기는 감각 신경성 난청,
그리고 이 두 가지가 같이 나타나는 혼합성 난청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그리고 특별한 원인을 모르는 돌발성 난청도 있습니다.

난청의 종류

  • 전음성 난청

  • 음을 전달하는 기관에 장애가 생겨 들을 수 없는 경우를 말합니다.
    전체 난청의 20-30%를 차지합니다. 듣는 능력은 정상이므로, 검사에서
    골도청력은 정상이지만 기도청력의 저하소견이 있습니다. 난청과 함께 이충만감이나,
    귀지나 이물질이 소리 전달을 방해하면 ‘사각사각’ 하는 이명이 생깁니다.

  • 감각신경성 난청

  • 음을 감지하는 곳이나 청각중추에 이르는 경로에 장애가 생겨 음을 듣지 못합니다.
    내이염, 약물중독성 난청, 노인성난청, 소음성 난청이 여기에 해당합니다. 기도 청력과
    골도 청력이 함께 저하되는 소견이 나타납니다.

  • 혼합성 난청

  • 전음성 난청과 감각신경성 난청이 동시에 나타나는 경우를 말합니다.
    만성 중이염과 측두골 외상, 이경화증으로 인해 나타납니다.

  • 돌발성 난청

  • 명확한 원인 없이 72시간 내에 급격히 진행하는 감각신경성 난청으로, 귀의 응급 질환입니다.
    50대에서 발병률이 높으며, 우리나라에서는 년 600-700명의 환자가 발생합니다.
    바이러스 감염, 혈관 장애, 와우막 파열, 자가면역 질환, 청신경 종양 등 여러 가지 원인으로
    나타난다고 추청하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회복은 2주 이내에 일어납니다. 2주 이내 회복을
    보이지 않을 경우는 후유증이 남을 가능성이 높아 반드시 일찍 치료를 시작해야 합니다.

난청의 생활수칙

물을 충분히 섭취하고 과로, 과음을
피해주셔야 합니다.

이어폰을 끼고 음악이나 라디오를
크게 들으며 자지 않습니다.

충분한 수면을 취하고, 규칙적 생활습관을
가져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합니다.

당신의 마음까지도 치유합니다

당신의 마음까지도 치유합니다

Dr_Ahn's ORIENTAL MEDICAL CLINIC

    • 20여년
  • 공지사항

  • 02.794.7001

  • 출력 가능한 게시물이 없습니다.
  • 평         일 : AM 09:30 ~ PM 06:00
    토  요  일 : AM 09:30 ~ PM 01:00
    점심시간 : PM 12:30 ~ PM 02:00

    ※ 수요일/일요일/공휴일은 휴진입니다.